대한일보 박만건 회장의 <시민의소리> 기자 폭행과 광주전남민언련 활동가 협박에 대한 전국민언련 규탄 성명(06.4.20)
 작성자 : 사무국  2007-04-10 11:17:37   조회: 1952   
당장 신문사 문닫고 싶은가


지역 주간지 보도에 불만을 품고 기자를 폭행한 광주 대한일보사 박만건 회장이 이번에는 시민단체 활동가를 협박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18일 3시 30분경 박씨는 광주전남민언련에 전화를 걸어 이승원 사무국장에게 “남편과 자식새끼 가만히 두지 않겠다”, “쫓아와서 도끼로 찍어버리겠다”는 등 차마 입에 올리기에도 끔찍한 협박을 했다.
박씨는 광주전남민언련 등 광주지역 시민단체들이 박씨의 기자폭행을 비판하는 성명서를 낸 데 이어, 8일 2시 대한일보사 앞에서 ‘박만건 회장 사퇴 및 대한일보의 공식적인 사과보도 촉구를 위한 기자회견’을 열자 여기에 앙심을 품고 이 같은 만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인다.
앞서 8일 박씨는 광주지역 주간신문 <시민의소리>가 보도한 ‘광주동구청 업무추진비 부당사용 의혹’에 불만을 품고 <시민의소리>에 난입, 이 아무개 기자를 폭행해 지역사회와 언론계를 경악케 했다. 박씨는 이 아무개 기자에게 고소를 당했음은 물론 광주지역 시민단체들로부터 거센 사퇴압박을 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시민의소리>가 대한일보사나 박만건 회장을 직접 비판한 기사를 쓴 것이 아님에도 기자까지 폭행하면서 불만을 드러낸 데 대해 각종 의혹이 제기되고 있는 상태다. 그 가운데는 동구청의 업무추진비 부당 사용 의혹을 <시민의소리>보다 먼저 취재한 대한일보가 취재를 통해 확보한 자료를 갖고 ‘거래’를 하려했던 게 아니냐는 의혹까지 포함돼 있다.
상황이 이러한 데도 박씨와 대한일보사는 공식적인 사과는커녕 자신을 비판하는 시민단체들에게까지 몰상식한 행태를 보이고 있으니 또 한번 경악을 금할 수 없다.
박씨의 기자폭행과 시민단체 활동가 협박은 결코 묵과할 수 없는 만행이다. 전국 9개 지역의 민언련은 피해자들의 법적 대응과는 별개로 박씨의 대한일보사 회장직 사퇴와 기자폭행에 관련된 철저한 진상규명을 위해 끝까지 강력 대응할 것임을 분명히 밝혀둔다.
아울러 우리는 박씨에게 엄중 경고한다.
‘언론개혁’이 시대의 화두가 되고 있는 상황에서 ‘지역일간지 사주’라는 자리가 무슨 벼슬이라도 되는 양 무소불위의 권력을 휘두르고 불법행위를 일삼는 박씨는 사태를 냉정히 파악해야 할 것이다. 그리고 지금이라도 자신이 저지른 폭력과 협박에 대해 당사자들과 독자들에게 무릎 꿇고 사죄한 후 회장직에서 사퇴하는 것이 현명한 처사임을 깨닫기 바란다.
박씨가 이와 같은 최소한의 반성조차 거부한다면 우리는 ‘부패 지역신문 개혁’ 차원에서, 광주지역의 제 단체들이 밝힌 ‘대한일보 폐간운동’에도 적극 연대할 것이다.

<끝>

(사)민주언론시민연합(상임대표 최민희)
강원민주언론시민연합(대표 박용규,정양언,정연구)
경남민주언론시민연합(공동대표 강창덕,김애리)
광주전남민주언론시민연합(공동대표 임동욱,최병근)
경기민주언론시민연합(대표 장문하)
대전충남민주언론시민연합(대표 차재영)
부산민주언론시민연합(의장 김성문)
전북민주언론시민연합(공동대표 장낙인,권혁남)
충북민주언론시민연합(대표 오한흥)
2007-04-10 11:17:37
221.xxx.xxx.12


작성자 :  비밀번호 : 

진필 (59.xxx.xxx.109) 2007-05-30 04:20:04
지당하신 말씀...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34
  3.1절기념 반민족범죄집단 조선일보 규탄 기자회견문(07.3.1)   사무국   2007-04-10   2027
33
  중부매일 기자의 알선수재혐의 긴급체포에 대한 충북민언련 성명(07.2.2)   사무국   2007-04-10   1767
32
  4개일간지 11월15,16일치 진천군 전국대회 유치 및 혁신대학 관련 기사에 대한 논평(06.11.17)   사무국   2007-04-10   2687
31
  한빛일보 대표 보험사기죄 구속 관련 충북민언련 성명(06.11.6)   사무국   2007-04-10   5504
30
  한창희 충주시장 당선무효 확정 관련 충북민언련 성명(06.9.29)   사무국   2007-04-10   1629
29
  CJB 청주방송 모 피디의 촌지수수에 대한 충북민언련 성명(06.9.21)   사무국   2007-04-10   5635
28
  종합유선방송사들의 횡포 관련 전국민언련 성명(06.5.29)   사무국   2007-04-10   1699
27
  계속되는 기자들과 출입처간 술자리 폐해에 대한 충북민언련 성명(06.5.16)   사무국   2007-04-10   1708
26
  충북일보 5월8일자 사설 < 철조망조차 못 지키는 허약한 공권력>에 대한 논평(05.5.9)   사무국   2007-04-10   1546
25
  청주예총의 일부 문화부 기자 촌지 지급에 대한 충북민언련 성명(06.4.25)   사무국   2007-04-10   2452
24
  충청리뷰의 열린우리당 한범덕 후보에 대한 편파보도에 대한 충북민언련 성명(06.4.25)   사무국   2007-04-10   6018
23
  충북일보 사설 <흔들리는 한미 FTA>에 대한 충북민언련 성명(06.4.21)   사무국   2007-04-10   1717
22
  대한일보 박만건 회장의 <시민의소리> 기자 폭행과 광주전남민언련 활동가 협박에 대한 전국민언련 규탄 성명(06.4.20) (1)   사무국   2007-04-10   1952
21
  HCN충북방송의 가입자를 무시한 일방적인 가격인상과 채널변경에 대한 우리의 입장(06.4.13)   사무국   2007-04-10   1965
20
  청주검찰청과 출입기자단의 부적절한 술자리에 대한 충북민언련 성명(06.3.30)   사무국   2007-04-10   1799
19
  아파트 광고 기사에 대한 충북민언련 논평(06.3.20)   사무국   2007-04-10   2049
18
  충청투데이 제천 주재기자 도박사건 연루에 대한 논평(06.2.21)   사무국   2007-04-10   1729
17
  2006년도 지역신문발전기금 우선지원대상사 중부매일․ 충북일보 선정에 대한 충북민언련 성명(06.1.27)   사무국   2007-04-10   1555
16
  중부매일 선거 여론조사 수익사업 에 대한 충북민언련 성명(05.12.1)   사무국   2007-04-10   1663
15
  충주시청 출입기자 촌지수수 사건에 대한 충북민언련 성명(05.11.8)   사무국   2007-04-10   2114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단체소개  |  찾아오시는 길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