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민언련] 국민의견 배제한 수신료 분리징수 즉각 중단하고 시민공론화 추진하라
[공동논평] 대책 없는 수신료 분리징수 개정안은 지역 시청자에 대한 폭력이다. 윤석열 정부는 지역 공영방송의 모델부터 다시 정립하라.
[기자회견문] 방송통신위원장 강제 해임은 위헌이자 민주주의에 대한 도전이다
[논평] 언론과 시민에 재갈 물리는 김영환 지사 규탄한다
[공동논평] 범죄전력·토호유착 서창훈 회장, 신문윤리위원회 이사장 당장 사퇴하라!